바로가기



서브 상단비주얼

대한신경정신의학회

Korean NeuroPsychiatric Association

맨위로 이동


서브메뉴

본문

현재경로

회장인사말

> 학회소개 > 인사말 > 회장인사말

맨위로 이동


존경하는 대한신경정신의학회 회원 여러분.

다사다난 했던 한 해가 가고 2018년 무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희망차고 밝은 새해를 맞이하여 여러분의 소망이 모두 이루어지고 풍요로운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하지만, 우리 학회가 당면한 난제들을 바라보며 새해 덕담만을 드리기에는 마음이 무겁습니다.  


올해도 국내 의료환경과 제도 변화는 녹록하지 않습니다. 특히 우리는 작년에 개정된 정신건강보건법의 재개정 작업과 그간 간과하거나 외면했던 학회의 여러 문제들을 개선하는 데 박차를 가해야 하는 과제에 직면해 있습니다. 이러한 때에 회장이라는 중책을 맡게 되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낍니다. 


우리 학회가 처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시대와 상황에 대한 우리의 진솔한 인식과 행동이 뒤따라야 합니다. 그간 우리는 각자의 편익이나 이해관계에 치우쳐 진정 우리가 추구해야 할 환우 중심의 진료환경과 제도 개선을 위해 실질적인 노력에 소홀하지 않았는지, 또한 우리가 변화하는 의료환경과 사회적 요구에 방관자적 태도를 취하지 않았는지 자문하고 반성하면서 우리 모두가 실천적으로 참여해야 합니다.   
모든 회원의 지혜와 역량을 더욱 결집시켜 강력한 학회로 거듭나야 합니다. 물론 새로 출발하는 이사회가 이사장을 중심으로 학회를 강력하게 잘 이끌어주시리라 믿습니다. 하지만 회원들의 적극적 지지와 참여가 부족하다면 당면한 문제 해결은 물론 미래의 발전도 기대할 수 없습니다. 


저는 2018년 회기에 학회 회장으로서 대의원회의 의장을 맡습니다. 대의원회는 회원들의 다양한 의견과 요구를 수렴하여 이사장과 이사회에 전달하고, 이들이 수행하는 각종 사업과 활동을 승인하고 지지하며 때로 견제와 감시를 해야 하므로 그 역할이 막중합니다. 저는 대의원회와 이사회 사이의 의견전달과 갈등조율은 물론 정책연구소 및 윤리위원회와도 긴밀히 소통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회원 여러분의 고견을 어느 때라도 제안해 주시기 바랍니다. 


존경하는 회원 여러분. 


우리 학회의 사명은 최고의 전문성으로 정신의학의 발전과 국민의 정신건강을 위해 헌신하는 일입니다. 우리 학회의 사명이 때로 벅차고 힘들더라도 회원 모두의 힘으로 부단히 실천해간다면, 우리 학회가 사회와 국민으로부터 받는 신뢰와 존경은 더욱 견고해지고 우리의 자긍심 또한 더욱 높아질 것 입니다. 올 한해, 학회가 직면한 난관을 극복하고 학회가 더욱 도약할 수 있도록 회원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간곡히 부탁 드립니다. 여러분 모두의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하며 늘 건강하고 행복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대한신경정신의학회
회장 윤진상 올림

TOP

맨위로 이동



주소 및 연락처

맨위로 이동